close_btn
2018.05.26 23:18

번수와 복수 ; 번복

조회 수 39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번복

[경향신문] ‘시성(詩聖)’ 두보(杜甫)는 마흔 살이 되도록 벼슬은 얻지 못하고 가난에 병까지 겹쳤다. 가까이 지내던 친구들마저 돌아서자 <빈교행(貧交行)>이라는 시에서 이렇게 개탄했다. “손바닥 뒤집으면 구름이요 엎으면 비가 되니(飜手作雲覆手雨), 이처럼 변덕스러운 무리들을 어찌 다 헤아릴 수 있으랴. 그대 보지 못했는가, 관중과 포숙아의 가난했을 때의 사귐을. 요즈음 사람들은 이 도리를 흙같이 버리고 만다네.” 번수(飜手)는 손바닥을 위로 펴는 것을 말하고, 복수(覆手)는 그 반대로 손바닥을 아래로 뒤집는 것이다. 변덕스러운 소인배의 우정을 이르는 ‘복우번운(覆雨飜雲)’과 입장을 뒤집는다는 ‘번복(飜覆)’이라는 말이 여기서 나왔다. 손바닥 뒤집듯 인정이 바뀌는 세태는 고금에 매한가지였던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Waikato, Our region’s boundaries 운영자 2016.12.11 0 303
공지 음악 동영상, 노래 올리는 방법 운영자 2015.07.01 0 414
56 North Korea now, Youtube 운영자 2018.09.12 0 411
55 소득주도 성장과 배분구조 확장 운영자 2018.08.28 0 471
54 미국없는 세계 운영자 2018.08.26 0 374
53 신과 함께 2 상영 안내 file 운영자 2018.07.27 0 889
52 사람과 스마트폰, 퍼옴 file 운영자 2018.06.09 0 364
» 번수와 복수 ; 번복 운영자 2018.05.26 0 395
50 사리(舍利)'의 비밀 file 운영자 2018.05.23 0 430
49 남편의 게임중독 (퍼옴) file 운영자 2018.05.14 0 360
48 When that day comes (그날이 오면) file 운영자 2018.05.06 0 266
47 관상 (퍼옴) file 운영자 2018.05.06 0 228
46 술쳐먹고 들어온 남편 (퍼옴) file 운영자 2018.05.05 0 224
45 &찾아볼 수 있는 법률 케이스 운영자 2018.03.01 0 219
44 빚은 청산하고 가시지(퍼옴) 운영자 2018.02.28 0 1938
43 #친구의 애인앞에서 하면 안되는 행동 file 운영자 2018.02.23 0 215
42 Hamilton Berkley Middle School 영상부 file 운영자 2017.09.25 0 363
41 뉴질랜드로 유학 오는 이유는 뭘까요? 운영자 2017.04.06 0 409
40 2017 Waikato balloons Festival 운영자 2017.03.28 0 208
39 2017 Indigo Festival Hamilton file 운영자 2017.03.28 0 340
38 반면교사(反面敎師), 타산지석(他山之石), 귀감(龜鑑) 운영자 2017.03.07 0 420
37 59세 한국인 남성 (실종된) 등산객 소재 파악 file 운영자 2017.02.08 0 4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X